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4.02.21(수)

넷마블, "김남국 포함 누구에게도 마브렉스 사전 정보 제공한 바 없어”

기사입력 : 2023-05-12 15:23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12일 입장문 통해 “MBX 관련 사전 정보 제공 사실 일체 없다”

사진제공=넷마블 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넷마블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도기욱)은 12일 입장문을 발표하고 MBX(마브렉스) 코인과 관련해 김남국 의원을 비롯한 누구에게도 사전 정보를 제공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입장문을 통해 “MBX 코인과 관련된 최근 언론보도에 대해 김남국 의원을 포함해 어느 누구에게도 사전 정보를 제공한 사실이 일체 없음을 밝힌다”고 말했다.

설명에 따르면 MBX는 지난 3월 17일부터 탈중앙화 거래소에서 다양한 코인을 보유하고 있는 개인들 간의 교환 거래가 가능했다. 5월부터는 추가 상장을 통해 중앙화 거래소에서도 거래 가능해졌다.

넷마블은 “2022년 1분기에 MBX의 상장 계획을 공지했기에 2022년 4월 무렵에는 이미 시장에 널리 알려져 있었다”며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계좌를 확인한 결과 해당 계좌의 소유주는 2022년 4월경 기 보유하고 있던 다수의 코인을 탈중앙화 거래소를 통해 불특정다수와 교환하는 방식으로 MBX를 취득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마브렉스는 어느 누구에게도 비공개된 정보를 사전에 제공한 적이 없음을 다시 한번 명확히 밝힌다”고 거듭 강조했다.

김남국 의원의 것으로 특정된 가상화폐 지갑의 거래 명세서에 따르면 김 의원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초까지 위믹스와 MBX, 젬허브 등의 국산 P2E 관련 코인을 거래했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이주은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