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0.04(화)

"매일 2만 명이 섭취" 풀무원,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으로 건기식 트렌드 선도

기사입력 : 2022-08-08 16:17

풀무원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200만 병 판매 돌파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풀무원녹즙이 국내 첫 선보인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1, 2호 제품 ‘칸러브 엑스투’, ‘하트러브 엑스투’./ 사진제공 = 풀무원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풀무원이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인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으로 건강기능식품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풀무원녹즙(대표 박성후)은 작년 말 선보인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카테고리가 출시 8개월 만에 누적 판매 200만 병을 넘어섰다고 8일 밝혔다.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은 건강기능식품(정제, 캡슐)과 일반식품(액상)을 한 번에 섭취할 수 있도록 결합한 일체형 제품이다. 1회분의 건강기능식품 정제를 뚜껑에 담고 녹즙과 같은 과채주스, 혼합음료, 액상차 등의 음료는 병에 담아 구성했다.

풀무원녹즙은 식약처가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의 소분 및 제조, 판매를 허용함에 따라 작년 말 국내 1호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칸러브 엑스투’를 출시하고 시장을 선점한 바 있다. ‘칸러브 엑스투’는 출시 두 달 만에 30만 병 이상 판매되며 국무조정실, 대한상공회의소가 선정한 ‘규제 샌드박스 대표 사례’로 소개되기도 했다.

풀무원녹즙은 1호 제품의 인기에 힘입어 올해 3월, 2호 제품 ‘하트러브 엑스투’를 선보이고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제품 2종은 건강 관여도가 높은 3040 고객층으로부터 큰 인기를 얻으며 지난 5월 누적 판매량 100만 병에 이어 출시 8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200만 병이라는 성과를 냈다.

풀무원녹즙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의 인기 요인은 높은 편의성과 소비자 만족도에 있다. 신선한 녹즙과 건강기능식품 정제를 일체형으로 설계해 물을 따로 챙길 필요 없이 간편하게 섭취 가능하다.

풀무원녹즙은 채소 섭취에 기능성을 강화한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라인 강화를 통해 연간 5조원 규모 건강기능식품 확대는 물론 융복합 건기식 업계 리더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참여 업체는 풀무원을 포함해 총 6개사였으나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하반기에는 더 많은 업체들이 융복합 건강기능식품 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풀무원녹즙 김현균 PM(제품 매니저)은 “매일 2만여 명의 고객이 풀무원녹즙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을 찾고 있는 이유는 제품을 직접 경험한 이들의 지속적인 추천이 이어졌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만족할 수 있는 우수한 품질의 제품 개발에 힘쓰며 융복합 건강기능식품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의 확장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