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9.26(월)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 연임 성공

기사입력 : 2022-03-30 15:51

오는 2024년까지 임기 2년 연장
"금융 역량 및 경영 식견 갖춰"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 /사진제공=롯데카드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가 연임에 성공했다. 지난 2020년 첫 취임 후 다시 한 번 롯데카드 수장 자리를 차지하게 됐다.

롯데카드는 30일 오전 10시 정기 주주총회와 정기 이사회를 열고 조좌진 대표를 사내이사 및 대표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이로써 조 대표는 오는 2024년 3월까지 롯데카드를 2년 더 이끌게 됐다.

조 대표는 1967년생으로 현대카드 마케팅 총괄본부장과 미국법인장, 올리버 와이만(Oliver Wyman) 한국대표 등을 역임한 금융·마케팅 전문가다. 그는 롯데카드의 대주주가 MBK파트너스로 변경된 이후 선임됐던 만큼, 체질 개선을 최우선 과제로 부여받았다.

취임 첫 해 순이익은 전년 대비 128.9% 늘어난 1307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은 207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8% 증가했다. 그는 당시 혼란스러운 상황 속에서도 지난 2년간 3배 가까운 성장세를 보이며 안정적인 경영실력을 유지했다.

결국 이사회는 롯데카드의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고, 다양한 업무경험과 관리능력을 바탕으로 양호한 경영실적을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조 대표를 또 다시 적임자로 판단했다.

이사회는 조 대표의 재선임 이유에 대해 "조좌진 대표는 현대카드 마케팅 총괄본부장과 미국법인장 등을 역임하여 금융 역량과 크리에이시브 대표이사 등 경영 분야 경험과 식견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신혜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