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4.02.29(목)

[2021 실적] "압도적인 콘텐츠"…CJ ENM 지난해 영업익 2969억원, 전년 比 9.1%↑

기사입력 : 2022-02-10 17:23

(최종수정 2022-02-10 18:24)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지난해 매출 3조5524억원…전년 比 4.8%↑
티빙 등 고성장 힘입어 연간 최대 영업익 달성한 미디어 부문
모바일 중심 투자로 다소 아쉬운 성적 보여준 커머스 부문
올해 압도적 콘텐츠, 글로벌 사업 확장, 주주 친화 경영 진행…연간 매출 4조3000억원 달성할 것

CJ ENM 2021 매출 및 영업이익./자료제공=CJ ENM이미지 확대보기
CJ ENM 2021 매출 및 영업이익./자료제공=CJ ENM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CJ ENM(대표이사 강호성, 허민호) 압도적인 콘텐츠 경쟁력으로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냈다.

CJ ENM이 지난해 매출 3조5524억원, 영업이익 2969억원을 달성했다고 10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매출 4.8%, 영업이익 9.1% 증가한 수치다. CJ ENM 측은 "미디어와 음악 부문의 고성장으로 연간 기준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풀이했다.

티빙 등 고성장 힘입어, 연간 최대 영업이익 달성한 미디어 부문
먼저 미디어 부문은 연간 기준 최대 영업이익인 1665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매출은 1조7745억원을 실현했다. CJ ENM은 티빙 유료 가입자가 직전 분기 대비 18.9% 증가했고 디지털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9.7% 늘어나는 등 고성장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

다만 4분기에는 편성 확대로 인한 제작비 증가와 일회성 비용의 영향으로 93억원의 영업 손실을 보였다. 매출은 3.4% 늘은 4892억원이다.
CJ ENM 미디어 부문이 지난해 압도적인 콘텐츠로 연간 최대 이익을 달성했다. 사진은 지난 1월 방송한 서울체크인 포스터./사진제공=티빙이미지 확대보기
CJ ENM 미디어 부문이 지난해 압도적인 콘텐츠로 연간 최대 이익을 달성했다. 사진은 지난 1월 방송한 서울체크인 포스터./사진제공=티빙
올해 미디어 부문은 '우리들의 블루스(노희경 극본)', '환혼(홍자매 극본)' 등 톱 작가의 작품과 예능 라인업을 강화해 시장점유율을 확대하고 광고 및 판매 매출을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티빙도 '방과후 전쟁활동', '괴이' 등오리지널 콘텐츠를 강화하고 글로벌 브랜드관에 입점시키는 등 가입자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모바일 중심 투자로 다소 아쉬운 성적 보여준 커머스 부문
커머스 부문은 지난해 매출 1조3785억원, 영업이익 1201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6.8%, 33% 하락한 수치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2% 하락한 3746억원, 영업이익은 40%하락안 294억원이다. CJ ENM 측은 "모바일 중심 투자와 TV채널 운영 비용 등 고정 비용 증가 영양으로 전년 대비 실적이 하락했다"고 풀이했다.
커머스 부문은 다소 아쉬운 성적을 기록했다. 사진은 센존 블루라벨/사진제공=CJ온스타일이미지 확대보기
커머스 부문은 다소 아쉬운 성적을 기록했다. 사진은 센존 블루라벨/사진제공=CJ온스타일
올해는 패션, 리빙 중심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 다각화 등 브랜드 사업을 본격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차별화된 콘텐츠를 기반으로 모바일 라이브 커머스 채널로 자리매김하는 것이 목표다.

음악 부문은 미소, 영화 부문은 울상
음악 부문은 지난 2021년 매출 2819억원, 4분기 매출 985억원이다. 4분기 영업이익은 19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047% 올랐다.

영화 부문은 지난해 매출 1174억원, 영업손실 282억원을 기록했다. 라이브러리 수출과 미국, 터키 등 해외 프로젝트 매출이 증가했음에도 미국에서 개봉한 'Hide & Seek' 등의 극장 매출이 부진했다.

CJ ENM은 올해 ▲압도적인 콘텐츠와 상품 경쟁력 확보 ▲멀티스튜디오 및 글로벌 사업 확장 ▲주주 친화 경영 및 ESG 경영 강화 등을 통해 연간 매출 4조3000억원, 영업이익 2700억원을 목표로 한다. 특히 2022년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 확보를 위한 콘텐츠 제작을 강화해 티빙에서는 400만 이상의 유료 가입자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

CJ ENM 관계자는 “올해는 콘텐츠 경쟁력 강화로 채널 시청 점유율 및 티빙 유료 가입자 증가 등 시장 점유율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CJ ENM은 보통주 1주 당 2100원의 현금 결산 배당을 결정했다. 배당금 규모는 약 435억원이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나선혜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