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7.07(목)

한국투자증권, 크레디트스위스와 자문 협약…해외채권 라인업 확대

기사입력 : 2021-10-26 12:03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한국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글로벌 투자은행(IB) 크레디트스위스와 해외채권 자문협약을 맺고 해외채권 상품군을 확대한다고 26일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협업을 통해 크레디트스위스의 해외채권 투자풀과 전문 리서치 기반의 자문을 바탕으로 글로벌 초고액자산가들의 수요가 많은 우수한 해외채권들을 선별해 공급한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 더 다양한 해외채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국내 패밀리오피스 등 초고액자산가를 위한 상품 라인업을 확대해 자산관리 서비스를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국투자증권은 그 일환으로 최근 크레디트스위스의 자문을 바탕으로 한 ‘한국투자글로벌그로쓰랩’과 ‘한국투자글로벌자산배분랩’을 출시한 바 있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글로벌 포트폴리오 구성에 있어 해외채권은 필수인데 아직 국내에는 전문적인 해외채권 자문과 공급이 부족하다”라며 “고객 포트폴리오 구성에 필요한 다양한 해외채권을 공급하는 등 향후에도 글로벌 IB와의 협업으로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승빈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