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6.17(목)

[금융사 2021 1분기 실적] DGB금융, 당기순이익 1235억원…전년比 40% 증가

기사입력 : 2021-04-29 16:57

시장금리 하락세 진정…대구은행 이자이익 회복
비은행 계열사 하이투자증권·캐피탈 ‘효자노릇’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DGB대구은행 제2본점 전경. /사진제공=DGB금융그룹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DGB금융그룹이 올 1분기 1235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했다.

DGB금융은 29일 실적발표를 통해 20211분기 지배주주지분 당기순이익 1235억원을 시현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977억원) 대비 39.3% 증가한 수치다.

DGB금융은 시장금리 하락세가 진정되면서 대구은행의 이자이익이 회복되고 비은행 계열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캐피탈 등의 이익 증가세가 지속되면서 실적을 크게 개선시켰다고 밝혔다.

금융지주사의 주요 관리 지표 중 하나인 보통주 자본비율은 양호한 순이익 달성과 함께 최근 지방금융지주사 최초로 내부등급법 사용 승인을 받은 효과가 반영되면서 전년 동기 대비 2.80%포인트 개선된 11.93%(잠정치)를 기록했다.

DGB금융은 이러한 안정적인 자본비율을 바탕으로 향후 시장의 유동성 공급 역할에 최선을 다하면서 기업가치 제고를 위해 다양한 전략을 실행할 계획이다.

주력 계열사인 대구은행의 1분기 순이익은 91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3%(787억원) 증가했다. 높은 자산 성장과 함께 이자이익이 증가했고, 지역 경기가 회복되면서 대손충당금 역시 안정적인 수준에서 관리된 게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

비은행 계열사의 순이익도 큰 폭으로 늘었다. 하이투자증권은 전반적인 증권업 호황으로 전년 동기 대비 206.1% 급증한 401억원을 달성했으며, DGB캐피탈 역시 꾸준한 자산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71.1% 증가한 130억원을 기록했다.

DGB금융 관계자는 국내외 경기회복 속도에 대해 여전히 불확실성이 남아 있는 만큼 향후 자산 건전성 관리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권혁기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