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4.15(목)

코스닥 내 벤처기업 비중 42.6%...바이오·반도체 가장 높아

기사입력 : 2021-01-18 16:45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한국거래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코스닥시장에서 벤처기업이 차지하는 비중이 최근 10년간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코스닥시장 상장기업 1468곳 중 상장 규정에 따라 벤처기업으로 분류된 기업은 625곳(42.6%)으로 집계됐다.

코스닥시장에서 벤처기업 비중은 2011년 29.7%, 2015년 35.4%, 2019년 41.1% 등 지속적으로 확대됐다.

특히 지난해 코스닥에 신규 상장한 기업 86곳 중에는 절반이 넘는 48곳(55.8%)이 벤처기업이었다.

이달 11일 현재 시가총액과 종업원 수 기준으로는 코스닥시장에서 벤처기업 비중이 각각 41.7%, 58.3%에 이르렀다.

코스닥시장 벤처기업 업종 분포를 보면 바이오, 반도체, IT 등 신성장업종이 일반 기업 대비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특히 바이오는 시가총액(39.18%)과 기업 수(21.76%) 기준으로 비중이 가장 컸다.

반도체 업종이 시총 비중 12.31%, 기업 수 비중 12.48%로 그 뒤를 이었다.

또 코스닥시장은 벤처투자의 주요 회수시장으로 벤처캐피털(VC) 산업의 확장과 유망 벤처기업 양산에도 한몫했다고 거래소 측은 설명했다.

작년 코스닥시장 기업공개(IPO) 기업 65곳 중 VC 투자기업은 86.1%인 56곳에 달했다.

거래소는 “벤처기업은 코스닥시장의 중추 역할을 하면서 코스닥시장이 혁신산업 중심 시장으로 성장하고 발전하는 데에 기여했다”고 강조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승빈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