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3.08(월)

[금융사 2020 3분기 실적] KB금융, 3분기 순익 1조1666억원…전분기比 18.8%↑(속보)

기사입력 : 2020-10-22 15:45

(최종수정 2020-10-27 14:52)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사진= KB금융지주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KB금융지주가 올해 3분기 당기순이익으로 전분기보다 18.8% 증가한 1조1666억원을 기록했다.

KB금융은 22일 경영실적 발표에서 올 3분기 당기순이익(지배지분 기준)은 1조1666억원으로 전분기(9818억원) 대비 18.8%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KB금융 측은 “순이자이익과 순수수료이익이 견조하게 증가하고 2분기 추가 대손충당금 전입에 따른 기저효과와 푸르덴셜생명 염가매수차익이 반영됐다”며 “주요 일회성 요인을 제외한 경상 순이익은 9000억원 후반 수준으로 핵심이익 증가와 건전성 관리에 힘입어 안정적인 실적을 시현했다”고 설명했다.

3분기 누적 순이익은 2조8779억원으로 전년 동기(2조7771억원) 대비 3.6% 증가했다. 금리하락에 따른 순이자마진(NIM) 축소 추세에서도 견조한 여신성장에 기반한 순이자이익 증가와 수수료이익 확대 노력 등의 영향이다. 지난해 희망퇴직비용, 올해 추가 대손충당금과 염가매수차익 등 일회성 요인을 제외한 경상적 기준으로는 5.1% 늘었다.

KB금융 관계자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촉발된 경제침체와 금리하락 등 어려운 영업환경 속에서도 그동안 꾸준히 추진해 온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와 수익기반 다변화 노력의 결실로 전분기에 이어 안정적인 실적을 시현했다”며 “특히 금리하락으로 은행업의 수익성에 부담이 되는 시기에 증권의 브로커리지 수수료 확대와 기업금융(IB) 부문 실적개선으로 그룹의 이익 체력을 안정적으로 유지했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한아란 기자기사 더보기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