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4.02.27(화)

[지스타 2023] 역대급 규모로 막 올랐다…尹 “정부가 든든히 뒷받침”

기사입력 : 2023-11-16 13:12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서 진행
1037개사 참여…3328부스로 역대 최대
尹 영상으로 깜짝 등장…지스타 유치 후 처음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2023'이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 사진=이주은기자이미지 확대보기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2023'이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 사진=이주은기자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23’이 나흘간 대장정의 첫발을 뗐다. 이날 진행된 개막식에는 윤석열닫기윤석열기사 모아보기 대통령이 이례적으로 영상축사를 통해 지스타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정부의 게임산업 지원을 약속했다.

올해 19회째를 맞이한 지스타 2023은 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관하고 지스타조직위원히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등이 공동 주관을 맡았다. 이번 지스타는 42개국, 1037개사가 참여하는 가운데 전년 대비 12.9% 확대된 3328부스로 열린다. 과거 최대 규모였던 2019년(3208부스)를 넘긴 역대 최대 성과다.

부스 오픈에 앞서 오전 10시 개막식이 진행됐다. 개막식은 강신철 한국게임산업협회 회장과 권영식 넷마블 대표,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구현범 엔씨소프트 부사장 등 지스타 참가사 대표와 유관기관 대표들이 참여했다.

이날 개막식에 참여한 지스타 참가사 대표와 유관기관 대표들이 윤석열 대통령이 전해온 영상축사를 보고 있다. / 사진=이주은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이날 개막식에 참여한 지스타 참가사 대표와 유관기관 대표들이 윤석열 대통령이 전해온 영상축사를 보고 있다. / 사진=이주은기자
이날 윤석열 대통령은 이례적으로 개막 영상축사를 전했다. 현직 대통령이 지스타에 축사를 전한 것은 처음이다.

윤 대통령은 “우리나라 콘텐츠 수출액의 70%를 차지하는 게임산업은 디지털 산업에 미치는 전후방 연관 효과가 크다”며 “정부는 게임산업이 국제 경쟁력을 갖추고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 제작 지원부터 제도 개선까지 든든히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지스타 BTC관은 제1전시장 전관, 제2전시장 1층 전체를 사용할 뿐 아니라 야외 전시까지 그 규모를 대폭 확대했다.

제1전시장에는 위메이드, 구글플레이, 엔씨소프트, 넷마블, 스마일게이트 알피지, 인벤, 크래프톤, 에픽게임즈 등이 참가한다. 제2전시장 1층에는 웹젠, 뉴노멀소프트, 그라비티, 파우게임즈, 빅게임스튜디오 등이 전시 부스를 마련했다.

B2B관은 벡스코 제2전시장 3층에서 진행된다. 국내 기업으로는 위메이드, 스마일게이트홀딩스, 카카오게임즈, 펄어비스, 그라비티, 네이버클라우드, 엔에이치엔 등 다수의 중소기업이 참여했다.

지스타 핵심 부대행사인 G-CON도 16일부터 17일까지 2일간 벡스코 컨벤션홀 1층에서 열린다. ‘로스트아크’의 금강선 디렉터와 하정우 네이버클라우드 센터장,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미카미 신지가 각각 오프닝 연설과 키노트를 맡아 강연을 진행한다. 게임 디렉터와 AI, 만화 등 여러 영역의 전문가들도 청중을 맞이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지스타 인디 쇼케이스’와 ‘지스타 서브컬처 게임 페스티벌’ 등 여러 부대행사를 마련했다. 지스타TV를 통해 이날부터 18일까지 40개 전시작을 모두 온라인 생방송에서 만나볼 수 있는 특별 방송도 진행한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이주은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