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30(수)

KT&G, 국립생태원과 ‘생태계 보전 ‧ 생물다양성 증진 MOU’ 체결

기사입력 : 2022-09-27 17:37

생물 서식지 복원‧생물 다양성 증진 연구 등…생태계 보호 활동 진행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왼쪽)과 조도순 국립생태원장(오른쪽)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 = KT&G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KT&G(사장 백복인닫기백복인기사 모아보기)가 생태계 보호와 생물다양성 회복을 위해 국립생태원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사는 경북 영양군 습지 보호 활동을 시작으로 생물다양성 분야에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KT&G는 어제 낮 국립생태원과 ‘생태계 보전과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협약식은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부사장)과 조도순 국립생태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 복원센터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생태계 보호와 생물다양성 회복을 위한 활동을 함께 기획하고 실행하게 된다.

KT&G와 국립생태원은 첫 번째 협력사업으로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장구메기 습지의 보호 활동을 추진하기로 했다. 장구메기 습지는 약 3만8000m² 규모의 산지 습지로, 면적이 넓고 자연성이 우수해 보전 가치가 높다. 현재 주변 도로로 인한 토사 유입과 쇄굴 현상 등으로 생물 서식지가 파괴돼 생물 다양성이 감소하고 있다.

이에 KT&G와 국립생태원은 훼손된 생물 서식지를 복원하는 공사와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연구에 나설 계획이다. 양사는 이외에도 다양한 생태계 보호 활동을 함께 진행하며 생물다양성 분야에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은 “미래세대를 위해 건강한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국립생태원과 힘을 모아 생물다양성 보전 및 증진 활동에 동참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을 전개하고 우리 사회의 공유가치를 지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