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29(화)

상반기 신용카드 이용 13% 증가 426조원 기록…카드론 10% 줄어

기사입력 : 2022-09-13 12:00

카드 사용 늘어 수수료 수익 증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카드구매 이용액 추이. /자료제공=금융감독원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지난 상반기에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소비가 늘어나면서 신용카드 이용액이 전년 동기 대비 53조원 증가한 516조원을 기록했다. 카드대출 이용액은 3.7% 감소했으며 이중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은 10.7% 감소한 25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13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상반기 기준 신용카드 누적 발급매수는 1억2081만매로 전년말 대비 312만매 늘어 2.7% 증가했다. 휴면카드는 1458만매로 144만매 늘어 11.0% 증가했다. 체크카드 누적 발급매수는 1억548만매로 63만매 줄어 0.6% 감소했다.

지난 상반기 중 신용카드와 체크카드 총이용액은 516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3조4000억원 늘어 11.5% 증가했다. 신용카드 이용액은 426조원으로 50조8000억원 증가했으며 체크카드 이용액은 90조원으로 2조6000억원 증가했다.

카드대출 이용액은 54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조1000억원 감소했다. 카드대출은 지난해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했으나 올해는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이용액은 28조2000억원으로 1조원 증가했으나 카드론은 25조8000억원으로 3조1000억원 감소했다.

또한 지난 상반기 카드사 총채권 기준 연체율은 1.05%로 전년말 대비 0.04%p 하락했다. 신용판매 연체율은 0.58%로 0.04%p 상승했으며 카드대출 연체율은 2.39%로 0.21%p 하락했다.

대손충당금은 대손준비금 2548억원 포함해 4730억원을 추가 적립했으며 커버리지비율은 705.3%로 전년말 대비 60.4%p 상승했다. 조정자기자본비율은 20.1%로 전년말 대비 0.7%p 하락했으나 카드사 모두 경영지도비율 8%를 상회한 수준을 보였다. 레버리지배율은 5.5배로 0.3배 상승했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카드사의 손익 현황. /자료제공=금융감독원
8개 전업카드사의 지난 상반기 순이익은 1조624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99억원 늘어 8.7% 증가했다. 상반기 중 대손준비금 적립 후 당기순이익은 1조3695억원으로 2597억원 늘어 23.4% 증가했다.

총수익은 11조6388억원으로 카드 사용액 증가에 따른 할부카드 수수료와 가맹점 수수료 수익이 증가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9.2% 증가했다. 총비용도 이자비용과 대손비용, 판관비 모두 증가하면서 9.2% 증가한 10조145억원을 기록했다.

금감원은 올해 하반기에 고금리·고물가·고환율 등 경제·금융환경 악화에 따른 잠재부실 현실화 가능성에 대비해 취약 차주 등에 대한 신용위험을 충실히 평가하고 대손충당금을 추가 적립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금융시장 상황을 반영한 비상자금조달계획을 마련하는 등 유동성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비하도록 지도할 계획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