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2.07(수)

한국캐피탈, 3100억 규모 자금조달 나서

기사입력 : 2022-08-29 16:03

ABS 발행·신디케이트론 차입
운영 자금 및 조달 구조 개선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캐피탈 홈페이지 갈무리
[한국금융신문 고원준 기자] 한국캐피탈(대표이사 이상춘)이 자산유동화증권(ABS) 발행 및 신디케이트론 차입으로 유동성을 확보했다.

한국캐피탈은 총 3100억원 규모의 자금 조달을 골자로 하는 이사회 안건이 승인됐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캐피탈이 발행하는 ABS는 리스와 대출, 할부채권을 기초자산으로 총 1100억원 규모다. 만기는 최대 2년 3개월이며 금리는 평균 5% 내외로 다음 달에 발행한다.

외국은행 대상 신디케이트론 차입도 확대해 진행한다. 신디케이트론은 다수 은행으로 구성된 채권단이 공통 조건으로 융자하는 중장기 대출이다.

이번 신디케이티론 규모는 총 2000억원이다. 만기는 2년 3개월이며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에 1.65%가 가산된 수준이다. 오는 9~10월 중 두 차례로 나눠 차입한다.

한국캐피탈 관계자는 "최근 가파른 기준금리 인상으로 회사채 조달시장이 경색되고 공모사채 발행이 어려워져 하반기 운영 자금과 자금 조달 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고원준 기자 ggwj1373@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고원준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