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29(화)

신동빈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위해 롯데가 힘 보태겠다”

기사입력 : 2022-06-05 13:37

롯데 오픈 대회 현장 방문해 선수와 함께 박람회 유치 기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4일 롯데 오픈 경기가 열리는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를 방문해 부산엑스포 포토월 앞에서 롯데 골프단 황유민 선수(오른쪽)와 함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했다./사진제공 = 롯데지주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신동빈닫기신동빈기사 모아보기 롯데 회장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롯데가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롯데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민간위원회 출범식’에도 참석해 국내 주요 기업 11개사와 함께 박람회 유치 활동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신 회장은 어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2 롯데 오픈’에 참석해 “2030부산세계박람회가 성공적으로 유치될 수 있도록 롯데도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신 회장은 앞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릴레이 응원 캠페인 ‘함께해요 이삼부’에 동참하며 “글로벌 전시 역량뿐만 아니라 풍부한 관광자원, 항구도시 특유의 개방적이고 포용적인 문화까지 갖춘 부산이 월드엑스포 개최 최적지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롯데는 지난 31일 열린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민간위원회 출범식’에도 참석해 국내 주요 기업 11개사와 함께 박람회 유치 활동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롯데는 유치 열기 확산을 위해 지난 2일부터 열린 ‘2022 롯데 오픈’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적극 펼쳤다.

롯데 오픈 갤러리 플라자에 부산엑스포 포토월을 설치하고 롯데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SNS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박람회 기념품을 배포하고, 전광판을 통해 홍보 영상을 상영하는 등 롯데 오픈을 방문하는 갤러리들을 대상으로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알렸다.

체험거리가 가득한 갤러리 플라자에서는 롯데 오픈을 즐기려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롯데칠성음료, 캐논코리아, 롯데정보통신, 롯데건설, 한샘, 롯데제과, 롯데푸드, 롯데GRS 등 후원사들은 홍보부스와 푸드트럭을 통해 갤러리들에게 각종 먹거리와 편의시설을 제공하며 축제 분위기를 조성했다.

롯데 오픈에 참여하지 못한 팬들을 위해서도 메타버스에 소통 공간을 마련해 롯데 오픈을 간접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1일에는 메타버스 플랫폼 ‘젭(ZEP)’ 속 구현된 ‘켈피하우스’에서 장하나, 조아연 등 롯데 오픈에 참가하는 선수 5인을 초청해 메타버스 팬미팅도 개최했다.

한편 롯데는 한국과 미국에서 여자프로골프대회를 주최해오고 있으며 롯데 골프단 후원 등 한국 여자 골프에 각별한 애정을 쏟고 있다. 롯데 오픈은 롯데렌터카 여자오픈과 함께 우승자에게 LPGA ‘롯데 챔피언십’ 출전 기회를 제공하며 유망주 발굴 및 육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KLPGA '롯데 오픈'은 지난 2011년부터 10년간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으로 개최되다가 지난해부터 그룹 차원으로 격상해 진행하고 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