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6.29(수)

신원근 카카오페이 대표 “금융 패러다임 사용자 중심 서비스로 변화”[2022 한국금융미래포럼]

기사입력 : 2022-05-17 15:42

(최종수정 2022-05-18 07:51)

신 대표 "사용자가 원하는 건 나에게 얼마나 좋은 서비스가 될 것인가 알게 해주는 것”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신원근 카카오페이 대표가 17일 오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2022 한국금융미래포럼’에 참석해 발표학 있다./ 사진제공 = 한국금융신문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신원근닫기신원근기사 모아보기 카카페오페이 대표이사가 금융 패러다임이 사용자 중심 금융서비스로 변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신 대표는 17일 오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2022 한국금융미래포럼’에 참석해 “금융사를 포함한 금융 기업들은 일반적인 상품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아닌 고객 개인에게 맞는 상품 서비스를 제공해주고 끝까지 책임져주는 ‘사용자 중심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세계가 플랫폼 경제로 전환하고 있는데 이는 금융도 마찬가지”라며 “사용자들은 네이버쇼핑, 배달의민족 등에서 편리하게 쇼핑 등을 즐기며 굉장히 수준 높은 플랫폼에서의 장점을 경험하고 이런 서비스를 금융에서도 똑같이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용자들은 더 이상 창구 직원이 설명해주는 복잡한 이야기나 남들과 똑같은 서비스는 원치 않는다”며 “이미지, 동영상화된 자료를 보며 편하게 이해할 수 있고 전문가와 채팅으로 문의사항을 질문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원한다”고 했다.

신 대표는 “결국 사용자들이 원하는 것은 나에게 얼마나 좋은 서비스가 될 것인가를 알게 해주는 것”이라며 “사용자들은 모두에게 똑같은 메시지를 전달해주는 것은 싫고 나에게만 좋은 서비스를 해줬으면 하는 마음이 있고 이 서비스를 선택했을 때 끝까지 사용자를 책임지는 금융 서비스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래서 저희는 기술·소비자 중심으로 신경써야 한다”며 “직설적으로 말하자면 금융사를 포함한 저희 같은 기업들은 일반적인 상품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아닌 개인에게 맞는 상품 서비스를 제공해주고 끝까지 책임져주는 ‘사용자 중심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