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5.20(금)

현대차 i20N, 독일이 인정한 고성능차…'적진'서 폭스바겐 눌렀다

기사입력 : 2022-04-01 11:25

(최종수정 2022-04-04 12:55)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현대차 i20N.제공=현대차.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회장 정의선닫기정의선기사 모아보기) 유럽 전용 고성능차 i20N이 독일 '아우토 자이퉁'이 실시한 비교평가에서 폭스바겐 폴로GTI를 눌렀다.

이로써 아우토 자이퉁, 아우토 빌트, 아우토 모토 운투 슈포트 등 독일 3대 자동차 전문지는 모두 폴로GTI와 비교해 i20N의 손을 들어주게 됐다.

아우토 자이퉁은 바디, 주행편의성, 파워트레인, 주행역동성, 친환경성·비용 등 다섯 가지 항목을 평가해 점수화했다.

i20N은 2926점을 획득해 2898점인 폴로GTI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특히 고성능차의 핵심인 주행역동성 항목에서 i20N은 723점을 받아 폴로GTI(685점)를 크게 앞섰다.

아우토 자이퉁은 "i20N는 라이벌보다 높은 수준의 그립, 적극적인 스티어링 감각으로 빠른 코너링 속도를 보장한다"며 "자세제어장치를 해제하면 하중 이동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한층 더 코너를 민첩하게 파고 들 수 있다"고 평가했다.

한편 i20N는 지난해 영국 자동체매체 '탑기어' 연례 고성능차 테스트 이벤트인 스피드 위크에서도 우승하는 등 글로벌 무대에서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