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29(화)

김동관, ㈜한화 사내이사로…우주사업 경영보폭 확대

기사입력 : 2022-03-07 15:55

한화솔루션 대표-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내이사-쎄트렉아이 기타비상무이사 겸임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한화그룹 김승연닫기김승연기사 모아보기 회장의 장남 김동관닫기김동관기사 모아보기 사장이 ㈜한화 사내이사로서 미래 먹거리인 우주산업을 진두지휘한다.

㈜한화는 7일 이사회를 열고 오는 29일 정기주주총회에 김동관 사장을 새로운 사내이사 후보에 추천하는 안건을 결의했다.

한화 관계자는 “불확실성이 커진 포스트 코로나 상황에서 어느 때보다 책임경영이 필요하다는 점을 우선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한화솔루션 대표이사인 김동관 사장은 2020년부터 ㈜한화 전략부문장으로 우주항공 등 미래 사업 전략을 수립하는 일도 함께 맡고 있다. 작년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내이사로서 그룹의 우주사업 종합상황실 '스페이스허브'를 지휘하고 있다.

이를 통해 ▲스페이스허브-KAIST 우주연구센터 설립 ▲한화시스템(272210)의 우주인터넷 기업 원웹(OneWeb) 투자와 이사회 참여권 확보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누리호 75톤(t)급 엔진 제작 성공 등 성과를 냈다.

스페이스허브 출범 당시 한화에어로스페이스·한화시스템·쎄트렉아이와 함께 합류한 ㈜한화도 지난해 항공우주연구원과 ‘인공위성의 심장’으로 불리는 ‘저장성 이원추진제 추력기(인공위성의 궤도 수정, 자세 제어 등을 담당하는 핵심 부품)’ 개발 협약을 맺는 등 우주사업 진출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이날 ㈜한화 이사회는 권익환 전 남부지검장을 사외이사에 신규 선임하는 안건도 통과시켰다.

이 밖에도 다음달 임기만료를 앞둔 옥경석 기계부문 대표이사 사장의 사내이사 재선임건과 사외이사인 김승헌 방위사업연구원 비상근고문과 이석재 서울대 철학과 교수를 재선임하기로 했다.

사내·사외이사 임기는 모두 2년이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