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4.02.27(화)

KB국민카드, 폐플라스틱 새활용 '부루마블' 한정 판매

기사입력 : 2021-10-14 09:28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수익금 환경단체에 전액 기부

부루마블 옐로우 에디션. /사진제공=KB국민카드이미지 확대보기
부루마블 옐로우 에디션. /사진제공=KB국민카드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KB국민카드가 폐플라스틱 카드를 활용해 버려지는 물품의 가치와 활용도를 높이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활동을 선보인다.

KB국민카드는 보드게임 제작사 ‘씨앗사’와 함께 폐플라스틱 카드 자재를 새활용(Up-Cycling) 한 친환경 보드게임 ‘부루마블 옐로우 에디션(Yellow Edition)’을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부루마블 옐로우 에디션은 29장의 씨앗증서(나라카드)를 KB국민카드의 샘플카드와 판매중단 카드 등 폐기 예정인 플라스틱 카드로 제작했다는 게 특징이다.

플라스틱 사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기존의 부루마블 주사위와 건물, 말 등의 게임 용품은 재활용이 가능한 친환경 소재를 활용해 만들었다.

옐로우 에디션을 통해 경고의 의미로 사용되는 '옐로우 카드'를 연상시켜 환경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했다는게 KB국민카드 측의 설명이다.

상품은 오는 15일부터 온라인쇼핑몰 ‘11번가’에서 365개 한정으로 판매되며 판매대금 전액은 환경단체에 기부된다. 또한 11번가 계정 1개당 1개씩만 구매가 가능하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버려지는 플라스틱 카드 자재를 새단장해 친환경의 의미를 되새기고 재미와 소장가치를 부여한다"며 "판매 금액을 환경 보호 활동을 위해 사회에 환원하는 새로운 개념의 ESG 활동을 선보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ESG 활동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준비를 통해 일상 생활 속에서 고객과 함께 호흡하고 쉽게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신혜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