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1.18(화)

태영건설, 전주 ‘에코시티 데시앙 15블록’ 9월 분양…공공지원 민간임대 아파트

기사입력 : 2021-09-07 09:35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에코시티 데시앙 15블록 투시도 / 사진제공=(주)에코시티개발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태영건설이 전주에서 또 한 번의 ‘에코시티 데시앙’ 분양에 나선다.

태영건설은 전북 전주시에서 9월 공공지원 민간임대 아파트 에코시티 데시앙 15블록을 선보인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5개동, 전용면적 64~140㎡ 748가구로 구성된다.

이번 분양에서는 전용면적 85㎡ 초과분이 약 34%에 달하는 점이 눈에 띈다. 그동안 공급된 에코시티는 전용 84㎡이하 중소형으로만 구성돼 상대적으로 중대형 물량이 적었다. 이번 분양은 전용 85㎡를 초과하는 중대형 수요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에코시티 데시앙 15블록이 들어서는 ‘에코시티’는 옛 35사단이 이전한 부지에 주거와 편의시설이 들어올 수 있게 개발이 진행 중인 사업이다.

앞서 태영건설은 이곳에 ‘에코시티 데시앙 1차’(4·5블록), ‘에코시티 데시앙 2차’(7·12블록), ‘데시앙 네스트’(8블록) ‘데시앙 네스트Ⅱ’(3블록), ‘에코시티 데시앙 14블록’ 등을 공급한 바 있다.

특히 이번 공급은 정부 정책에 발맞춘 공공지원 민간임대로 공급된다는 점이 특징이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은 기업형 임대아파트로 주거의 안정성과 생활의 편의성을 높인 상품이다. 입주자가 원하면 최소 8년간 주거가 가능하고 임대료도 주변시세 대비 저렴한 수준이며 임대료 상승률도 5% 이내로 제한돼 있다.

청약 조건도 분양 아파트에 비해 자유로운 것이 특징이다. 청약통장이 필요 없으며, 만19세 이상의 무주택 세대구성원이면 전국 어디나 청약할 수 있다. 소득수준(일반공급 기준), 당첨이력과도 무관하며 취득세, 보유세 부담도 없다.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아 거주 중에도 일반 분양 아파트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에코시티 관계자는 “이전에 에코시티에 공급했던 임대아파트 에코시티 데시앙네스트 1,2에 대한 반응도 좋았고 정부도 임대를 권장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3040 젊은 수요층 사이에서는 청약을 넣기엔 가점이 부족하고 대출규제도 심한 탓에 민간임대주택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상황이라 추진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