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0.26(화)

NH투자증권, 외화채권 온라인 중개 시스템 개선작업 완료

기사입력 : 2021-07-01 14:23

채권/환율 차트 기능·공휴일 안내
플랫폼 온라인 중개 수수료 우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 NH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NH투자증권은 외화채권 온라인 중개 시스템을 개선하고 온라인 수수료를 인하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시스템 개선을 통해 채권과 환율의 흐름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차트 기능과 공휴일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더불어 온라인 중개 수수료를 기본수수료의 50%로 우대 적용한다.

또 연내 외화채권 잔고를 보유한 고객들에게 주간 단위로 해당 국가의 각종 지표 등 데이터도 제공하기로 했다.

NH투자증권은 지난 3월 증권사 온라인 채널(MTS/HTS)을 통해 외화채권 중개가 가능하도록 디지털 플랫폼을 개발했다. 디지털 플랫폼 개발을 통해 투자자들은 중개 요청 시점에 수익률과 정확한 매수/매도 가격 확인이 가능해졌다. 또 외화채권 거래는 환율까지 즉시 결정되는 중개 방식 시스템이지만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해 실시간 매매 방식처럼 거래할 수 있게 됐다. 현재 NH투자증권 투자자들은 브라질 국채, 미국 국채 등 총 9종목의 해외채권 매매가 가능하다.

NH투자증권 측은 "외화채권 중개 플랫폼의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고객 요구에 충족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