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6.15(화)

토스증권, 전 사용자 대상 MTS 오픈...사전 신청만 64만명

기사입력 : 2021-03-15 10:05

MTS 사용자 중 2030세대 비중은 약 7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토스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토스증권이 15일 오전 10시부터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을 일반에 공개했다. 해당 서비스는 토스 어플리케이션 홈화면 ‘주식’탭을 통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토스증권 MTS는 다양한 투자정보 탐색부터 주식매매까지 직관적인 사용자 환경 및 경험(UI·UX) 설계로 혁신을 추구한 것이 특징이다. 사전 이용 신청에는 64만명이 몰렸다.

토스증권은 지난 달 중순부터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MTS서비스를 오픈했다. 현재 회원 가입은 28만명, 이 중 계좌 개설까지 마친 고객은 13만명에 달한다.

고객 연령대는 20대 사용자가 38%로 가장 높았다. 30대는 30%로 2030세대가 전체 사용자의 68%를 차지했다.

토스증권 사용자 통계에 기반한 인기차트 메뉴에선 ‘구매(매수)TOP100’, ‘영업이익률TOP100’, ‘수익률TOP100’ 순으로 사용자가 많았다. 최근 시장 동향과 투자 수익 관점에서 투자정보를 탐색하는 경향을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토스증권 MTS만의 업종분류체계인 TICS(Toss Investment Category Standard)에서는 전기차, 항만, 해상운송, 방송콘텐츠제작 순으로 높은 사용률을 나타냈다. 토스증권 TICS는 기업의 실제 매출을 기초로 약 250여개의 업종으로 종목을 분류한다.

토스증권 관계자는 “사전이용 신청자를 대상으로 MTS를 공개한지 한 달 만에 전체 오픈을 했다”라며 “투자를 처음 시작하고, 기존 투자방식에 어려움을 느낀 투자자들에게 만족스런 투자경험을 제공해 투자자와 함께 성장하는 MTS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토스증권은 국내 증권 시장에 12년 만에 등장하는 신생 증권사다. 지점이 없는 모바일 전문 증권사를 표방한다. 금융플랫폼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의 100% 자회사로, 지난 2월 말 공식 출범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승빈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