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4.21(수)

코스피, 기관·외인 매도세 1.2%대 하락 마감…개인은 2.2조 매수

기사입력 : 2021-03-04 16:15

(최종수정 2021-03-04 20:18)

미국 국채금리 급등 재부각…개인 '사자'로 낙폭 축소 3043.49 마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4일 코스피가 미국 국채 금리 급등 재부각 가운데 1.2%대 하락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9.50포인트(1.28%) 하락한 3043.49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는 6.11포인트(0.20%) 내린 3076.88에 출발해 약세를 보였다.

미국 국채 10년물 금리가 다시 1.47% 수준까지 상승세를 보이면서 증시 하방 압력 재료가 됐다.

투자자들은 중국 양회(전국인민대표대회·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 시작도 예의주시했다.

코스피에서 개인이 2조1944억원 규모로 대거 순매수에 나섰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1조2814억원, 9304억원 동반 순매도에 나서 지수를 끌어내렸다.

셀트리온(1.16%)을 제외하고 삼성전자(-1.90%), SK하이닉스(-3.40%), NAVER(-2.00%) 등 시총 상위 10위권이 일제히 하락불을 켰다.

코스닥은 전 거래일보다 4.60포인트(0.49%) 하락한 926.20에 마감했다.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4.8원 오른 1125.1원에 마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