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1.20(수)

신용정보협회, 국가공인 신용관리사 합격자 160명 발표

기사입력 : 2020-09-08 10:37

(최종수정 2020-09-08 15:39)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신용정보협회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신용정보협회가 국가공인 신용관리사 시험 합격자를 발표했다.

신용정보협회는 8일 2020년도 국가공인 신용관리사 자격시험에 2134명이 응시해 이 중 160명이 합격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시험에서 최고령 합격은 김춘주(60세)씨, 최연소 합격은 박정현(23세)씨였다. 최고 득점은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의 이성탄(39세)씨다.

협회 관계자는 “전년도와 달리 올해의 최고령 합격자가 취업준비중인 분”이라면서 “신용정보회사의 채권추심업무는 연령에 제한없이 지원할 수 있어 ‘세컨드잡(Second Job)’을 준비 중인 금융권 및 대기업 관련 직장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신용관리사 자격제도는 채권추심업무의 전문성과 윤리의식을 높이기 위해 2004년에 도입됐다. 2006년 2월에 국가공인 인증을 받았으며, 현재까지 총 22회의 시험을 통하여 1만9906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전하경 기자기사 더보기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