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7.09(목)

한전, 코로나19 극복 위해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 임직원 동참

기사입력 : 2020-05-27 09:49

(최종수정 2020-05-27 09:57)

6월 5일까지 3주간 나주본사, 서울 등 임직원 헌혈 참여
코로나19 장기화 혈액 보유량 주의 진입에 캠페인 추진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한국전력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1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3주간 나주 본사와 서울 등 전국 15개 지역본부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을 시행한다.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계절적 요인이 겹쳐 혈액 보유량이 한때 주의 단계로 진입한 적이 있어 혈액 수급난 해소에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고 한전 측은 알렸다.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하여 헌혈버스가 각 사업소를 찾아가는 방식으로 단체헌혈을 하고 있으며, 가까운 헌혈의 집이나 헌혈 카페를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임직원들이 모은 헌혈증서는 지역별 혈액원에 기부할 예정이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전 임직원이 헌혈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한전
한전 임직원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 행동 수칙에 따라 일정 간격 줄서기, 마스크 착용, 사전 발열 검사, 손 소독 등 질병관리본부에서 안내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진행하고 있다.

캠페인과는 별개로 광주전남, 충북 등 지역 본부에서 올해 600여 명이 헌혈에 참여한 바 있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과 전력그룹사 임직원들이 성금 기부, 급여 반납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하여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며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오승혁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