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3.02.06(월)

교보생명, 자립준비청년 홀로서기 도움 앞장 [사회공헌 앞장서는 생보사]

기사입력 : 2022-11-28 00:0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교보생명이 자립준비청소년들의 홀로서기를 돕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 장학금 지원과 함께 금융교육과 자격증 취득 지원 등 자립준비청년들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이 대표적이다. 자립준비청년은 아동양육시설, 공동생활가정 등에서 보호를 받다가 만 18세가 되면 독립하는 청소년들을 뜻한다.

교보생명은 금융교육 및 자립성장 지원 사업을 통해 매년 225명에 이르는 자립준비청년, 보호종료예정 청소년들의 성공적인 자립과 성장을 돕고 있다.

특히 자립준비청년들을 대상으로 1대1 맞춤형으로 컨설팅을 진행해 소비 습관을 점검해주고 있는 점이 차별화 요소다.

자립을 앞둔 만 18세 이상 청소년들은 금융교육 과정을 이수하면 1인당 100만원씩의 자립활동비를 지원 받고 통장 개설부터 저축, 펀드, 보험, 주식 등의 금융생활을 실제 경험해볼 수 있다.

지난해에는 205명의 자립준비청년들이 총 1억5000만원을 지원 받았다. 자립활동비 사용 및 금융상품 투자 결과를 분석한 전문가들의 종합 진단, 평가 과정도 제공한다.

자립청소년들이 자신들의 꿈을 이루고,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진로지원사업도 눈에 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흐름에 맞는 정보통신기술(ICT) 교육을 지원하는 ‘교보 드림메이커스’가 그것이다.

교보생명은 초등학생과 중학생에겐 ICT분야 체험 교육을, 고등학생부터 20대 초반까지는 드론·웹툰·3D프린터·코딩 등 실제 경제적 자립에 도움이 되는 교육을 제공 중이다.

지난 3년 간 프로그램 별로 각각 2000명, 300명이 혜택을 받았다. 실제 180여명의 자립준비청년들의 경우에는 ICT 관련 자격증을 취득하는데 성공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전하경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