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1.20(목)

DB손보, '모바일 프로미카 시스템' 재구축...출동 빨라져

기사입력 : 2021-09-29 14:14

AI로 출동요원 위치 분석...사고 발생 지역 세분화
긴급 배당서비스 도입...협력업체 동원 누락 방지
출동 후 사고정보 입력 간소화...업무 효율 증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DB손해보험이 긴급현장출동 모바일 시스템을 전면 재구축했다./사진= DB손해보험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DB손해보험이 긴급현장출동 모바일 시스템을 새로 구축했다. 이를 통해 사고 발생 시 출동요원의 출동과 처리가 빨라질 전망이다.

DB손해보험은 모바일 전문 개발업체인 블루칩씨앤에스와 협력해 사고 발생 시 현장에서 신속하고 정확한 서비스가 이뤄질 수 있는 모바일 프로미카 시스템을 전면 재구축했다고 29일 밝혔다.

업계 최초로 출동요원의 위치 정보를 AI로 분석해 사고발생 지역을 세분화, 정교화했다. 출동요원은 이를 통해 고객의 사고 발생 위치로 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출동할 수 있다. 출동요원에게 사고 발생 위치 주변 협력업체의 위치 정보를 제공해 고객 안내에 활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긴급 배당서비스도 도입했다. 특정 지역에 재해가 발생했을 때 신속히 조치하기 위해서다. 이를 통해 경쟁사보다 발 빠른 조치가 가능해져 고객에게 신속한 출동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긴급 배당서비스란 재해지역 인근 출동요원 외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모바일 프로미카 시스템을 통해 출동 지연 및 누락이 없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출동 완료 후에는 조회 및 입력 가이드를 쉽게 제시할 수 있게 했다. 업무 실수 및 착오방지 기능을 지원해 현장에서 신속한 사고정보 입력을 통해 출동요원의 업무효율을 증대할 수 있도록 만든 것이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사고접수부터 완료시점까지를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돼 신속한 현장조치는 물론 보다 안정적인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다각적인 디지털 전환을 통해 더욱 손쉽고 빠른 보상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임유진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