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0.26(화)

[속보] 이주열 “소비 늘어날 여력 충분…부채함정 빠졌다고 볼 수 없어”

기사입력 : 2021-08-26 11:47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이주열닫기이주열기사 모아보기 한국은행 총재가 26일 “경제주체들의 이자상환 능력이나 규모를 볼 때 기본적으로 소비가 늘어날 여력이 충분하다”며 “소비가 회복되고 투자 활동도 호조를 보이고 있어 부채함정에 빠졌다고 볼 수 없다”고 밝혔다.

이 총재는 이날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서 본회의 직후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한은 금통위는 현재 연 0.5%인 기준금리를 연 0.75%로 0.25%포인트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한아란 기자기사 더보기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