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8(화)

DB손보, 서울시와 손잡고 유기견 입양시 펫보험 지원

기사입력 : 2021-07-28 10:26

프로미 반려동물보험 1년치 보험료 무료
서울시 발생 유기견 대상·신청 올해까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DB손해보험이 서울시와 손잡고 서울시 유기견 안심보험 지원사업으로 프로미 반려동물보험을 지원하고 있다./사진= DB손해보험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DB손해보험이 서울시와 손잡고 유기견 입양 가족에 펫보험을 지원하고 있다.

DB손해보험은 ‘2021 서울시 유기동물 안심보험 지원사업’사업자로서 서울시에서 발생한 유기견을 입양하는 보호자에게 ‘프로미 반려동물보험’을 지난 4월부터 제공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서울시는 동물보호센터에서 유기견을 입양하면서 보험가입을 신청한 입양 가족에게 DB손해보험의 ‘프로미 반려동물보험’1년치 보험료를 지원한다. 보험기간은 가입신청일로부터 1년이다. 유기견의 연령제한, 질병이력 제한 없이 가입할 수 있다.

보험 가입 신청은 올해 12월 31일까지 가능하나, 본 사업에 대한 예산이 조기 소진될 경우 가입이 불가할 수 있다.

유기견 입양가족에게 제공되는 DB손보의 펫보험 ‘프로미 반려동물보험’은 질병 또는 상해로 인한 치료비와 수술비를 보장한다. 입양된 유기견이 타인의 신체에 피해를 입히거나 타인의 반려동물에 손해를 입혀 부담하는 배상책임 손해도 보장한다.

28일 DB손보에 따르면, 사업이 시작된 4월 16일 이후 2개월이 지난 6월말까지 올해 입양된 유기견 중 약 200마리가 DB손해보험의‘프로미 반려동물보험’에 가입됐다. 사업이 시행된 지 얼마되지 않았음에도 지난 6월까지 본 사업을 통해 펫보험에 가입한 유기견 7마리가 질병 또는 상해사고로 동물병원에서 진료를 받아 보험금 혜택을 받았다.

DB손해보험은 본 사업의 취지에 맞게 업무제휴협약(MOU)이 체결돼 있는 디지털 펫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핏펫’과 협업해,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유기견의 건강상태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소변검사키트 ‘핏펫 어헤드’도 유기견 입양가족에게 선착순 제공하고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서울시의 유기동물 정책처럼 여러 지자체에서도 이와 같은 정책이 확대돼 유기동물 및 입양가족들에게 필요한 복지혜택이 제공되길 바라며, DB손해보험은 언제든 협력할 준비가 돼있다”라고 말했다.

여러 지자체에서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입양가족에게 펫보험을 직접 제공하는‘서울시 유기동물 안심보험 지원사업’은 제한된 비용으로 유기동물에게 필요한 치료 혜택을 제공하는 실질적인 정책으로 풀이된다.

서울시 유기동물 입양은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 자치구 동물보호센터 및 입양센터 등 총 12곳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는 입양동물 건강검진, 예방접종, 중성화수술 및 동물등록을 마친 후 입양을 진행하고 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임유진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