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0(월)

KB손보, 연만기 상품 비중 확대…"가성비 트렌드 저격"

기사입력 : 2021-03-25 15:36

2017년부터 선제적 연만기 보험 확대 전략
업계 최고 수준의 연만기 상품 라인업 구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 사진 = KB손해보험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KB손해보험이 가성비를 중시하는 시장 트렌드에 맞춰 연(年)만기 보험상품을 늘리고 있다. 연만기 상품은 세(歳)만기 상품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보험료로 생애주기에 맞춰 필요한 기간 동안 위험을 보장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25일 KB손해보험은 2017년부터 연만기 갱신형 상품을 확대하는 전략으로 2016년 33% 수준이던 자사 장기보험 중 연만기 상품의 비중을 지난해 78% 수준으로 끌어올렸다고 밝혔다.

손해보험사에서 판매하는 장기 보험 상품은 보장 구조에 따라 크게 연만기 보장형 상품과 세만기 보장형 상품으로 나뉜다. 연만기 상품은 10년·15년·20년 만기 등 일정 기간을 기준으로 보장 기간을 설정한 상품이며, 세만기 상품은 80세·100세 등 나이를 기준으로 보장 기간을 설정한 상품을 일컫는다.

즉 연만기 상품은 보장을 받는 기간 동안에 걸쳐 보험료를 매월 납부해야 하는 상품이고, 세만기 상품은 일정 기간 동안 매월 보험료를 납부한 후 정해진 연령까지 보장을 받는 상품이다. 최근 기업의 영속성을 중요시하는 보험사의 가치경영 기조와 맞물려 손해보험사들이 연만기 상품의 비중을 늘리는 추세다. 지난해 기준 업계 평균으로 약 60%의 비중을 보이고 있다.

KB손해보험은 연만기 상품을 확대해 손해보험업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연만기 상품 비중을 보이고 있다. 상품 또한 경쟁력 있는 라인업을 구축함으로써 연만기 보험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현재 ‘KB자녀보험과 건강하게 크는 이야기’, ‘KB건강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 등 다양한 연만기 장기 보험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상품들에 대한 고객들의 선호도 역시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5월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를 탑재해 출시한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출시월 한달 간 판매 건수가 3만 700여 건으로 기존 1~4월 월평균 판매 건수 대비 무려 8배 가량 증가했다. 현재까지 누적 22만여 건이 판매되는 등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배준성 KB손해보험 장기상품본부장 상무는 “연만기 상품은 저렴한 보험료로 필요한 기간 동안 충분한 보장 받을 수 있는 장점이 가장 크다”며 “KB손해보험은 이러한 연만기 상품의 장점을 극대화 하고 시장의 트렌드와 고객의 니즈에 맞는 상품 개발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정화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