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0.16(토)

[신년사]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 “디지털 금융기반 확충”

기사입력 : 2021-01-04 18:28

빅테크·핀테크 제휴 확대

center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박재식닫기박재식기사 모아보기 저축은행중앙회장이 "디지털 금융기반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은 4일 신년사에서 주요 사업 추진 방향을 이같이 밝혔다.

박재식 회장은 "새해도 코로나19의 지속적 영향으로 경기회복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으로 중소상공인 및 서민 금융수요의 증대, 포용적 금융 및 소비자 보호라는 책임도 더욱 강화될 것"이라며 "오픈뱅킹 도입 등으로 인한 디지털 경쟁은 한층 심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저축은행 경쟁력 제고를 를 통한 안정적 성장지원을 2021년 목표로 설정하고 주요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재식 회장은 "디지털창구(Paper-less) 업무구축 및 빅테크‧핀테크 기업과 업무제휴를 통해 디지털 금융기반 확충을 추진하겠다"라며 "햇살론 등 정책 서민금융상품 및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저축은행 특별출연 보증부 상품 취급을 확대하는 등 중저금리 자금공급을 통해 중소기업 및 서민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규제 완화와 소비자 보호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박 회장은 "저축은행 법령 개정 등을 통한 저축은행 규제완화를 통해 저축은행의 경영 안정화를 이뤄내겠다"라며 "디지털금융 취약계층 지원 등 금융소비자 보호를 강화하여 저축은행의 신뢰도 및 이미지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 2021년 신년사 >

사랑하는 저축은행 임직원 여러분,

2021년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희망차게 밝았습니다.

지난해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경기침체로 모두에게 힘든 시기였던 만큼 저축은행 업계도 어려운 경영환경을 경험하였습니다.

하지만, 우리 저축은행 업계는 불리한 여건 속에서도 디지털 금융플랫폼 SB톡톡플러스 누적 사용자 50만명을 달성하고, 중저금리 대출상품 취급확대 및 고객 신뢰 등을 바탕으로 총자산 80조원을 돌파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그 과정에서 보여주신 저축은행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와 열정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합니다.

새해도 코로나19의 지속적 영향으로 경기회복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임에 따라 중소상공인 및 서민 금융수요의 증대, 포용적 금융 및 소비자 보호라는 책임도 더욱 강화될 것으로 예상되며, 오픈뱅킹 도입 등으로 인한 디지털 경쟁은 한층 심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러한 경영환경 등을 고려하여 중앙회는 저축은행의 경쟁력 제고를 통한 안정적 성장지원을 2021년 목표로 정하고, 주요사업을 추진해 나가고자 합니다.

먼저, 햇살론 등 정책 서민금융상품 및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저축은행 특별출연 보증부 상품 취급을 확대하는 등 중저금리 자금공급을 통해 중소기업 및 서민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하겠습니다.

두 번째는 디지털창구(Paper-less) 업무구축 및 빅테크‧핀테크 기업과 업무제휴를 통해 디지털 금융기반 확충을 추진하겠습니다.

세 번째는 저축은행 법령 개정 등을 통한 저축은행 규제완화를 통해 저축은행의 경영 안정화를 이뤄내겠습니다.

마지막으로 디지털금융 취약계층 지원 등 금융소비자 보호를 강화하여 저축은행의 신뢰도 및 이미지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저축은행 임직원 여러분.

비록 많은 어려움과 함께 시작된 신축년 새해지만, 어려움을 굳건히 참고 견뎌내어 목표를 달성한다는 ‘견인지종(堅忍至終)’의 자세로 모든 임직원이 하나 되어 최선의 노력을 다해 주실 것을 부탁드리며,

여러분 가정에 건강과 함께 모든 것이 소망한대로 이루어지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전하경 기자기사 더보기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