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2.08(수)

NH저축은행, 수해농가 피해복구 지원에 '구슬땀'

기사입력 : 2020-08-14 06:00

경기도 연천 오이농가 찾아 수해복구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최광수 NH저축은행 대표이사가 경기도 연천군 군남면의 오이농가를 찾아 수해복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 사진 = NH저축은행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NH저축은행 임직원 봉사단은 오랜 기간 이어진 장마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경기도 연천군 군남면 관내 농가들을 찾아 수해 복구 지원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최광수 NH저축은행 대표이사를 비롯 임직원 봉사단 25명은 경기도 연천군 군남면 오이농가에서 비닐하우스 10여개의 오이 부산물을 수거하고 상한 오이 순을 제거했다. 또 파손시설 정비, 토사 제거 등 수해복구 활동에 힘을 쏟았다.

NH저축은행은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 등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하고 있다. 이외에도 코로나19 피해농가를 위한 농촌일손돕기, 화훼소비 촉진 및 나눔행사 등 도움이 필요한 농가를 찾아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최광수 NH저축은행 대표이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이중고를 겪는 농업인들의 영농활동 재개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NH저축은행은 농심(農心)을 품고 우리 농가에 어려움이 있을 때 마다 적극적으로 나서 실직적으로 보탬이 되는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정화 기자기사 더보기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