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9.25(금)

롯데백화점 본점에 340평 규모 나이키 매장 오픈

기사입력 : 2020-08-06 09:5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롯데백화점은 오는 7일 본점 에비뉴엘 6층에 340평 규모의 초대형 나이키 매장을 선보인다. / 사진 = 롯데백화점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롯데백화점은 오는 7일 본점 에비뉴엘 6층에 340평 규모의 초대형 나이키 매장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3년간 100평 이상의 나이키 메가숍을 입점 시킨데 이어, 이번에는 본점 7층에 위치한 나이키 매장을 7.5배 늘려 파격적으로 확장 오픈했다.

롯데백화점 본점은 롯데백화점의 대표 점포일 뿐만 아니라 스포츠 상품군의 주고객인 2030대의 구성비가 약 48%로 다른 점포보다 10%포인트 높아 새로운 디지털 콘셉트 매장을 선보이기에 적합하다.

이번 '나이키 명동'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퓨쳐 스포츠' 컨셉의 나이키 매장으로, 기존 나이키 대형 매장인 비콘 스토어 보다 업그레이드된 국내 최상위 등급의 매장이다.

디지털화된 인테리어와 고객 서비스를 한자리에 모아 고객이 매장에서 체험할 수 있는 요소들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매장 전면은 LED 스크린으로 꾸며졌다. 대형 멀티비전의 영상과 화려한 조명으로 미래지향적인 인테리어를 채택해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했다.

매장 내 '나이키바이유 서비스숍' 공간을 마련해 국내 나이키 매장의 각종 서비스를 한 곳에 집약했다. 먼저 고객이 선택한 그래픽을 티셔츠에 프린팅하고 신발 액세서리 듀브레 레이저 각인을 하는 커스터마이징을 체험할 수 있고, 사전 신청으로 전문가의 컨설팅을 기반으로 1 대1 우먼스 스타일링 서비스도 진행한다.

또한 나이키에서 중점적으로 추진 중인 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로 온라인 구매·예약 상품을 오프라인에서 픽업하는 서비스와 더불어 온라인으로 구매한 상품을 오프라인 매장에서 반품하는 이지리턴 서비스가 제공된다.

이재옥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은 “이번 본점 나이키 매장은 롯데백화점과 나이키가 2년간 협업해 탄생한 새로운 컨셉의 매장으로 다양한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서비스, 공간의 디지털화 등 미래지향적인 매장으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선희 기자기사 더보기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