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9.21(월)

폭스바겐, 준대형SUV 투아렉 판매가 최대 800만원 낮춰…"수입차 대중화"

기사입력 : 2020-08-03 15:04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3세대 신형 투아렉' 가격을 조정하고 특별 할인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신형 투아렉 가격은 트림별로 3.0 TDI 프리미엄 8390만원, 3.0TDI 프레스티지 8990만원, 3.0TDI R라인 9790만원으로 재조정된다.

여기에 이달 특별 할인을 더하면 프리미엄 트림은 7200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여기에 기존 차량을 폭스바겐코리아측에 팔면 받을 수 있는 재구매(트레이드 인) 혜택을 더하면 6900만원대까지 내려간다.

프레스티지와 R라인도 각각 7·8%씩 저렴하게 살 수 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부문 슈테판 크랍 사장은 "수입차 대중화 전략의 일환으로 이번 가격 조정과 특별 프로모션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폭스바겐 투아렉.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