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0.29(목)

현대차·기아차, 수해차량 무상점검 등 특별지원

기사입력 : 2020-08-03 09:31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그룹이 집중호우와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을 지원하는 '수해 지역 특별 지원'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현대차와 기아차는 수해 현장을 방문해 침수·태풍 등 피해를 입은 차량에 엔진·변속기 등 주요 부품에 대한 무상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자차보험 미가입자를 대상으로는 최대 300만원에 한해 수리비 50%를 지원한다. 개인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입고 기간 내 렌터카 대여도 일부 지원한다. 현대차는 최장 10일간 렌터카비 50%를 지원한다. 기아차는 수해차량을 폐차 후 기아차를 재구매할 때 최장 5일간 무상으로 렌터카를 제공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자원봉사자들이 경북 영덕군 강구시장에서 현대차그룹 세탁구호차량으로 세탁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수해지역 이재민 구호 활동도 전개한다. 이를 위해 7톤 메가트럭 탑차를 개조한 세탁구호 차량을 새롭게 만들었다. 신형 세탁구호차량은 18kg 세탁기 3대, 23kg 건조기 3대, 발전기 1대가 장착돼 세탁 및 건조를 90분에 완료하고, 하루 평균 1000㎏ 규모의 세탁물을 처리할 수 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빠른 수해 복구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드리겠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