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8.08(토)

SKT ‘티맵택시’ 가입자, 300만 돌파…택시기사 가입율 ‘87%’

기사입력 : 2019-10-29 09:05

“실시간 고객 위치 확인과 호출 콜의 전·후방 위치 확인 서비스 주효”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 SK텔레콤의 ‘티맵택시’의 가입자가 300만을 넘어섰다. /사진=SKT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SK텔레콤의 택시 호출 서비스인티맵택시(T map Taxi)’ 가입자가 300만을 넘어섰다. ‘티맵택시’ 가입 기사의 수 역시 20만 명을 넘어섰다.

SK텔레콤은 ‘티맵택시’ 가입자가 2018 11월 서비스 리뉴얼 이후 12 100, 20193 200만을 넘어 이번에 300만 명을 달성했다고 29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티맵택시의 양적 성장이 택시 호출 시장 전체의 고객 대상 서비스 혁신 경쟁을 활성화하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 ‘티맵택시’의 승객 가입 추세(왼쪽)와 기사 가입 추세(오른쪽). /사진=SKT
‘티맵택시’에 가입한 기사의 수는 20만 명을 넘어서면서 택시호출 앱을 사용하는 전국 택시 기사87%를 기록했다.

SK텔레콤은 승객기사의 가입 증가에 대해 “승객을 위한 실시간 고객 위치 확인 서비스기사를 위한 호출 콜의 전·후방 위치 확인 서비스 등 편의성과 안전성 제고를 위한 ‘티맵택시’의 다양한 노력들에 고객들이 호응한 것”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은 ‘티맵택시’의 가입자 증가와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이 업체 간 경쟁을 활성화 시키며 고객들의 이용 편의가 지속적으로 높아지는 효과를 거뒀다고 평가했다.

또한 SK텔레콤은 청각 장애인 택시기사가 운행하는 사회적 기업 코액터스의 고요한 택시를 지원하고,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 수험생 무료 수송 등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했다.

SK텔레콤은 ‘마음으로 가는 택시라는 ‘티맵택시’의 목표가 고객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20186월 고객의 택시 호출 시 T맵 데이터 기반의 최단 도착 시간을 배차 기준으로 적용해 경쟁 서비스보다 빠르게 호출 위치에 택시가 도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지난 9월부터는 택시 이동 경로와 관련한 승객과 기사 간의 불필요한 오해를 줄이고 있다. T맵 기반으로 △최적길 최소시간 무료도로 같은 옵션을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해 고객들이 직접 희망경로를 선택할 수 있다.

여지영 SK텔레콤 TTS유닛장은 “300만 가입자는 택시 호출 서비스 시장이 경쟁을 통해 보다 활성화되는 또 하나의 출발선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SK텔레콤이 보유 중인 교통 관련 데이터와 AI엔진과 5G 기술 등을 기반으로 고객을 위한 최고의 택시 호출 서비스로 진화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