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9.29(목)

동원산업·동원엔터프라이즈, 합병 비율 변경…"소액 주주 요구 받아들여"

기사입력 : 2022-05-18 17:29

18일, 기준시가 아닌 자산가치 기준…53.5% 상향 조정 결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동원그룹이 동원산업과 동원엔터프라이즈의 합병 비율을 변경한다. /사진제공=동원그룹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동원그룹이 동원산업(부회장 김남정닫기김남정기사 모아보기)과 동원엔터프라이즈의 합병 비율을 변경한다.

동원그룹이 18일 동원산업과 동원엔터프라이즈가 각각 이사회를 열고 합병 비율을 기존 1: 3.8385530에서 1:2.7023475로 변경한다고 18일 밝혔다. 양사 이사회는 이를 위해 동원산업의 합병가액을 기준시가가 아닌 자산가치를 기준으로 해서 종전 24만 8961원에서 38만 2140원으로 53.5% 상향 조정하기로 결의했다.

앞서 동원그룹은 지난달 7일 상장사인 동원산업과 비상장사인 동원엔터프라이즈의 합병을 추진하기 위한 ‘우회상장 예비심사 신청서’를 한국거래소에 제출한 바 있다.

하지만 동원산업의 합병가액을 기준시가가 아닌 자산가치로 해야 한다는 일부 소액주주들 시민단체들 의견에 동원산업은 이를 수용하고 합병 비율을 변경했다.

동원그룹 관계자는 "이번 합병은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경영효율성을 증대해 주주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진행하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적법성을 넘어 적정성까지 고려해 합병 비율을 변경했다"고 말했다.

이번 합병 작업이 마무리되면 순수 지주회사였던 동원엔터프라이즈가 동원산업에 흡수돼 동원산업이 동원그룹의 사업지주회사가 된다. 스타키스트(StarKist Co.), 동원로엑스 등 손자회사였던 계열사는 자회사로 지위가 바뀐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나선혜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