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5.23(월)

[2022 금융-보험] 4세대 실손보험 전환 시 보험료 1년 50% 할인…백내장 수술·도수치료 예정이라면 신중히

기사입력 : 2022-01-15 06:00

기존 1 2세대 실손 최대 16% 인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 = 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올해 4세대 실손보험 활성화 정책 일환으로 기존 1~3세대 실손보험 가입자가 4세대로 전환하면 한시적으로 보험료를 50%까지 할인해준다. 평소에 병원에 가지 않고 자기 관리가 철저하다면 고려할 만 하지만 일부 수술이나 치료에 대해서는 4세대 전환 시 불리할 수 있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15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기존 1~3세대 실손보험 가입자가 올해 6월 내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하면 1년간 보험료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2022년 1월에 본인이 가입한 보험회사에 계약전환을 신청했으나 아직 50% 할인혜택을 받지 못한 경우, 해당 보험회사에서 시스템 구축 등 준비가 완료된 후 할인 보험료 정산 등을 처리할 예정이다.

1~2세대 실손보험 보험료가 올해 최대 16%까지 오르면서 기존 가입자들은 고민이 많을 수 밖에 없다. 특히 가입기간 동안 수술, 입원이나 작은 감기라도 걸리지 않아 보험료만 냈던 가입자라면 병원에 가지 않을수록 할인을 제공해주는 4세대 실손보험이 유리할 수 있다. 게다가 보험료도 50% 한시적 1년이지만 적용받으므로 보험료 부담도 아낄 수 있다.

평소 질병과 무관해 병원 이용이 없더라도 백내장 수술, 도수치료 등을 계획하고 있다면 4세대 실손보험은 불리할 수 있다. 1~2세대 실손보험 일부는 백내장 검사비, 수술비, 다초점렌즈비 비용까지 보장해준다. 도수치료도 1~3세대에서는 횟수 관계없이 질병치료 목적이면 도수치료비를 보장받을 수 있는 반면 4세대 실손에서는 도수치료 10회 시마다 병적완화 효과 등이 확인될 때 연 최대 50회까지만 보장된다.

4세대로 계약 전환 시 현재 가입하고 있는 1~3세대 상품과 4세대 상품은 보장내용 등에 차이가 있으므로 본인의 건강상태, 의료이용 성향 등을 점검해봐야 한다. 보험료 부담 여력 등 본인의 경제적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4세대로 전환하는 것이 합리적인지도 판단할 필요가 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전하경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