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2.25(목)

보맵, 마이데이터 사업 본허가 획득…"개인 밀착형 서비스 준비"

기사입력 : 2021-01-27 17:33

보안 수준 강화·데이터 분석 역량 제고
"금융·비금융 데이터 효용가치 높일 것"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 사진 = 보맵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이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사업권을 27일 획득했다.

보맵은 지난해부터 보안 솔루션 도입, 정보보안실 신설, 빅데이터랩 신설 등 보안수준을 강화하고 사내 데이터 분석 역량을 높이며 마이데이터 사업을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또 마이데이터 사업 워킹그룹에 속해 추진 단계부터 실무현안을 논의해 왔다.

마이데이터는 여러 금융기관에 흩어져 있는 고객 정보를 한데 모아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고객별 맞춤 금융서비스와 상품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데이터 자산'의 중요성이 커지고, 디지털이 촉매가 된 산업의 대대적 변화가 예견되는 만큼 금융권의 새로운 먹거리로 주목받고 있는 분야다.

보맵은 인슈어테크 대표 기업으로 마이데이터 사업자에 선정된 만큼 단순히 편리한 보험 서비스를 넘어 금융, 비금융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적화된 상품과 개인화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보맵은 특히 데이터 분석 알고리즘을 고도화해 예상 손실을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개인 밀착형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또 금융사의 디지털 파트너 역할을 맡아 고객이 필요에 따라 다양한 플랫폼에서 보험 솔루션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계획이다.

앞서 보맵은 디지털 기술에 기반한 고객 주도적인 서비스로 혁신을 만들며 보험에 대한 인식 개선과 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서 왔다. 실제 보맵 건강보험 가입자 80% 이상이 2030세대로 미래 경제의 핵심 성장 축인 밀레니얼 세대다.

류준우 보맵 대표는 “보험은 다른 금융 분야보다 헬스케어, 의료 등 비금융 데이터 활용성이 높다"며 단순히 보험계약을 보장 항목으로 비교하는 수준을 벗어나 건강, 자산현황, 생활습관 정보와 결합해 사전 예방을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마이데이터 사업자로 고객의 요구에 충족하고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이터 전문 인슈어테크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덧붙였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정화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