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3.09(화)

김인태 농협생명 대표, '지속가능 가치경영' 선언

기사입력 : 2021-01-15 15:37

보험손익 견고화 등 5대 핵심과제 설정
김 대표 "올해 호시우보 각오 다져야"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인태 NH농협생명 대표이사와 임직원들이 화상회의를 통해 사업추진전략 회의를 실시하고 있다. 김 대표는 ‘지속 가능한 가치경영’과 5대 핵심과제를 실천할 것을 당부했다. / 사진 = NH농협생명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김인태 NH농협생명 대표이사는 15일 “2021년 사업전략 방향을 ‘지속 가능한 가치경영 체계 확립’으로 정하고, 대내외 불확실성으로 인해 장기 성장 동력 확보가 필수적 요소”라고 강조했다.

김인태 농협생명 대표는 이날 2021년 목표달성을 다짐하는 ‘사업추진전략 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화상으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는 김인태 대표이사를 비롯한 본사 및 지역조직장 등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해 경영전략을 공유했다.

김 대표는 가치경영 실천을 위해 △장기가치 중심의 보험손익 견고화 △협동조합 보험사로서의 정체성 강화 △디지털,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등 미래 환경 대응 △소비자 본위의 신뢰 구축 △성과중심 조직문화 정착 등 5대 핵심과제를 제시했다.

농협생명은 금융권 화두로 떠오른 디지털 역량 강화와 ESG(환경·사회적책임·지배구조) 중심 경영을 적극 실천할 구상이다. 디지털 친환경 경영을 통해 새로운 환경과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다. ESG 우수기업으로 투자 포트폴리오를 리밸런싱하고 친환경 보험상품을 개발해 친(親)환경을 넘어 필(必)환경으로 전환할 계획을 세웠다.

농협생명은 올해 가치 중심의 경영체질 개선을 통해 미래가치를 선도하는 보험사로 혁신을 도모한다. 먼저 상품·채널·자산 포트폴리오 내실화를 꾀하고 지속가능한 경영체 확보를 위한 가치 중심의 경영체계를 확립하겠다는 구상이다.

아울러 IFRS17과 신지급여력제도 도입에 대비해서 건전성·리스크 관리를 정교화 함과 동시에 자산부채관리(ALM) 종합관리체계를 고도화할 계획이다. 업무처리의 디지털화·플랫폼화와 디지털 생태계 구축역량을 확보해 미래 먹거리 발굴과 함께 디지털 전환도 가속화한다는 전략이다.

김 대표는 "특히 사업역량을 극대화 할 수 있는 혁신에 집중하고, 농협금융 수익센터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줄 것"이라며 "2021년 예리한 통찰력으로 진중하게 실행하자는 호시우보(虎視牛步)의 각오를 다지고, 주인의식과 도전정신으로 임직원 모두 전진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정화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