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2.02(수)

미래에셋생명, 인슈어테크 활용 자산관리 호평

기사입력 : 2019-03-25 00:0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변액보험 자산관리의 강자 미래에셋생명은 인슈어테크를 적극 도입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로 고객들의 눈도장을 찍고 있다.

미래에셋생명이 빅데이터에 기반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로 선보이고 있는 ‘로보엑스(ROBO-X)’가 대표적이다.

지난해 미래에셋생명이 선보인 ‘로보엑스’는 통계청, 질병관리본부 등 공신력 있는 12개 기관의 데이터를 모아 분석한 뒤 고객의 재무 현황과 위험 요소 등을 감안해 최적의 상품을 추천하는 서비스다.

또한 올해 초에는 변액보험만이 아니라 다른 상품이나 서비스를 원하는 고객들에게도 대응할 수 있도록 사이버 창구의 대대적인 리뉴얼에도 나섰다.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모바일 웹 창구 신설이다. 기존에는 미래에셋생명 창구를 이용하려면 별도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해야 했지만, 해당 창구의 신설을 통해 일반 스마트폰만으로 미래에셋생명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다양한 업무 처리를 곧바로 진행할 수 있다.

최신 디지털기술을 도입해 로그인 방식도 획기적으로 확대했다. 아이디, 패스워드, 공인인증서 등 기존 로그인 방식에서 벗어나 6자리 PIN 번호나 지문인증을 통해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하다.

휴대폰 인증을 활용한 간편 로그인 기능도 추가돼 조회성 화면은 스마트폰으로 즉시 접속해서 확인할 수 있다.

기술 혁신에 더해 서비스도 강화됐다. ‘MY 자산관리 화면’에서 고객은 자신이 가입한 상품의 자산과 수익률, 펀드 포트폴리오까지 확인하고 분석할 수 있다.

보험뿐만 아니라 펀드나 퇴직연금 고객도 자산관리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미처 확인하지 못한 미수령 보험금은 ‘내보험 찾아주기’ 화면에서 확인하고 수령할 수 있다.

각종 증명서는 PC는 물론 모바일에서도 발급받을 수 있다.

백성식 미래에셋생명 고객서비스본부장은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맞춰 고객이 더욱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업무를 볼 수 있도록 가장 많이 찾는 사이버창구를 리뉴얼해 오픈한다”며 “미래에셋생명은 4차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인슈어테크(Insure-Tech) 서비스를 바탕으로 편리하고 믿을 수 있는 금융 서비스를 꾸준히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