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3.09(화)

카카오톡 선물하기, 신세계면세점 단독 브랜드관 개설

기사입력 : 2021-01-26 10:18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카카오톡 선물하기는 신세계면세점이 단독 브랜드관을 개설, 내수통관된 면세품을 판매한다. 사진=카카오.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카카오커머스가 운영하는 카카오톡 선물하기는 신세계면세점이 단독 브랜드관을 개설, 내수통관된 면세품을 판매한다고 26일 밝혔다.

‘내수통관 면세품 판매’는 관세청이 작년 4월말부터 매출 감소가 장기화되고 있는 면세업계를 지원하고자 만든 제도로, 재고 면세품을 수입통관한 뒤 해외 출국 예정이 없는 내국인에게 한시적으로 판매할 수 있게 했다.

카카오톡 선물하기는 최근 명품 뷰티에 이어 명품 패션 잡화, 리빙 브랜드까지 브랜드 입점 및 상품군을 넓혀가고 있다. 이번 신세계면세점 입점 또한 증가하는 명품 선물 및 자기구매 수요에 맞춰 진행됐으며, 단독 브랜드관을 통해 끌로에/로에베/롱샴/발리 등 30~40여 개 브랜드, 500여 가지의 럭셔리 패션 상품을 판매한다. 제품군은 의류부터 시계/주얼리/액세서리 등 다양한 패션 잡화로 구성됐다. 또한 판매하는 모든 상품은 신세계면세점을 통해 판매하는 정품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안심하고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대표 제품으로는 말에 놓는 안장 모양에서 영감을 받아 만든 로에베(LOEWE)의 ‘게이트백’, 가벼운 소재에 작은 크기로 접어 휴대가 간편해 데일리 아이템으로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롱샴(LONGCHAMP)의 ‘르 플리아쥬 토트백’ 등이 있으며, 신세계면세점 브랜드관에서 판매하는 럭셔리 브랜드의 제품은 정상가 대비 최대 68% 할인된 가격에 판매된다.

카카오커머스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이 보유한 차별화된 글로벌 브랜드 상품 소싱을 통해 더욱 특별한 선물 경험 제공하고자 이번 협업이 진행했다” 며 “해외 여행을 가지 못해 면세점 쇼핑이 그리운 이용자들에게 좋은 쇼핑 기회가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서효문 기자기사 더보기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