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0.24(토)

23일부터 소상공인 2차대출 한도 2000만원으로 상향

기사입력 : 2020-09-22 18:16

대상도 1~2차 대출 중복 허용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과 장기화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소상공인 대상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지원한도와 대상이 확대된다.

22일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오는 9월 23일부터 2차 소상공인 프로그램의 지원 한도는 기존 1000만원에서 2000만원으로 상향된다.

지원대상도 확대된다. 이미 소상공인 1차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이용한 소상공인도 2차 프로그램 대출이 허용된다. 단 대출받은 금액이 3000만원 이하인 경우로 제한된다.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은 10조원 규모로 지원하고 있다. 현재 잔여 한도는 9조4000억원 수준이다.

취급 은행은 농협·신한·우리·하나·기업·국민·대구·부산·광주·제주·전북·경남은행 등 국내 12개 은행이다.

금리는 2~4%대로 만기는 5년(2년 거치 3년 분할상환)이다.

취급 은행은 전산 개발 등 준비를 거쳐 오는 9월 23일부터 신규 신청·접수분에 대해 지원 한도·대상 확대를 적용한다.

1~2차 프로그램에 순서 상관없이 중복 신청이 가능하다. 현재 1차 프로그램 중 연 1.5% 금리의 이차보전대출(신용 1~3등급)의 경우 소진되지 않아 이용 가능하므로 확인해 볼 만하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개요 / 자료출처= 은행연합회(2020.09.22)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