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8.05(수)

'스크린 탑재 AI 스피커' 구글, 네스트 허브·미니 국내 출시

기사입력 : 2020-06-30 10:25

구글 최초 7인치 터치스크린 탑재 스마트 스피커
유튜브, 구글 포토, 웨이브 등 콘텐츠 감상 기능 ↑
그레이, 블랙 허브 11만5000원, 네스트 6만4900원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구글이 구글 어시스턴트 기반으로 스크린까지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Nest Hub)'와 사운드 성능이 향상된 '네스트 미니(Nest Mini)'를 국내에 출시한다.

네스트 허브는 구글 최초로 스크린이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라는 점이 특징이다. 동영상 시청이나 날씨 등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7인치 터치스크린을 탑재해 음성으로 레시피를 찾아 요리 과정을 보면서 따라할 수 있으며, 유튜브와 구글 포토 등 다양한 구글 서비스 역시 시각적으로 지원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글의 네스트 허브 모습/사진=구글
유튜브에서 뮤직 비디오나 하우투(How-to) 영상을 찾아 시청할 수도 있다. 구글 포토의 라이브 앨범 기능을 활용해 선택한 인물 혹은 동물의 새로운 사진을 자동으로 앨범에 업데이트하거나 스크린에 사진을 띄워 액자로 활용할 수도 있다.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웨이브(wavve)의 콘텐츠 또한 네스트 허브를 통해 즐길 수 있다.

네스트 허브는 한 개의 화면에서 스피커와 연동된 모든 홈네트워크 기기를 확인하고, 또 터치스크린과 음성을 통해 쉽게 제어할 수 있어 편리한 스마트홈 경험을 제공한다.

스크린에는 자동 밝기 센서가 탑재되어 있어 1600만 가지 색상과 톤을 감지하고, 집 배경 또는 주변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을 조정해 집 안 환경과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룬다.

이외에 가족 구성원의 안전하고 건강한 스마트홈 경험을 위해 네스트 허브는 접근 가능한 콘텐츠 범위를 사용자가 직접 설정 할 수 있는 ‘필터’ 기능과 사용자가 지정한 일정 시간동안 알람, 타이머 외 알림이 울리지 않는 ‘다운타임’ 기능도 제공한다.

루틴 기능으로 특정 시간에 반복되는 일을 간단한 명령어 하나로 간소화해 처리할 수 있으며, 각 사용자별 목소리를 인식하는 구글 어시스턴트의 보이스 매치 기능을 활용하면 최대 6명까지 개인 맞춤화된 루틴을 안내 받을 수 있다.

네스트 미니는 기존 구글 홈 미니에 비해 베이스 사운드가 두 배 강력해진 점이 특징이며 특허받은 네스트 튜닝 소프트웨어로 고품질 사운드를 제공한다. 내장된 세 번째 마이크를 통해 소음이 있는 환경에서도 사용자의 소리를 감지할 수 있으며, 주변 소음 정도에 따라 볼륨도 자동 조절해 콘텐츠 감상을 돕는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글의 네스트 미니 그레이/사진=구글
네스트 미니는 플라스틱 병을 재활용해 만든 천을 네스트 미니 겉면에 활용해 내구성을 높였다. 벽걸이 기능을 더해 공간 활용도를 높이고 디자인을 완성했다. 네스트 미니로 음악, 오디오북 등의 콘텐츠를 재생하는 중에 손을 제품 가까이 대면 측면에 볼륨을 조절할 수 있는 LED 등이 나타나는 초음파 기술을 탑재해 편의성을 높였다.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는 구글 어시스턴트가 내장되어 있어 음성으로 일상생활에 유용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네스트 허브에서는 디스플레이와 음성을 같이 활용하여 영어 학습 콘텐츠인 윤선생을 통해 영어 회화를 공부할 수 있으며, 만개의 레시피를 통해 레시피를 확인하며 요리를 따라할 수 있다.

대화형 게임인 스캐터랩의 파이팅 루나와 마인드로직의 끝말잇기 또한 화면과 함께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국내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찾아 듣는 등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스트 및 구글 홈 기기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전 세계 5000개 이상의 홈 자동화 파트너 기기들과 호환되어 4만 5000개 이상의 제품을 집 안에서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핸즈프리 스마트홈 경험을 제공한다.

국내에서는 LG전자의 세탁기, 건조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과 호환되어 음성으로 기능을 제어할 수 있으며, LG유플러스의 무드등, 멀티탭 등과 연동하여 음성으로 집안 여러 기능을 통제하는 스마트홈 경험을 누릴 수도 있다.

미키 김(Mickey Kim) 구글 아태지역 하드웨어 사업 총괄 전무는 “스크린이 있는 새로운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와 업그레이드 된 네스트 미니를 한국에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면서 “스크린 등 외관적 변화 뿐만 아니라 향상된 다양한 기능들이 일상을 더욱 스마트하고 편리하게 만들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는 그레이, 블랙 등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30일부터 구글 스토어, 옥션, 지마켓, 쿠팡, 하이마트, SSG.COM, 11번가 등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 각각 11만5000원, 6만4900원(부가세 포함)이다.

네스트 허브와 스마트 조명, 멀티탭 등 스마트홈 제품으로 구성된 U+스마트홈 Google 패키지는 유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7월 10일부터 월 7700원(U+ 모바일 또는 인터넷 서비스 결합시)에 대여할 수 있다.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의 기능 및 명령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구글 스토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오승혁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