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7.11(토)

한은 국채매입, 예전보다 훨씬 적극적으로 이뤄질 것 - 한은 시장운영팀장

기사입력 : 2020-06-03 10:38

[한국금융신문 장태민 기자] 권태용 한국은행 시장운영팀장은 3일 "한국은행의 국채 매입은 예전보다 훨씬 적극적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권 팀장은 "이주열닫기이주열기사 모아보기 총재가 말한 것처럼 변동성이 커지면 한은은 적극적으로 매입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현재 시장이 안정세를 보이는 가운데 금리가 크게 뛸 때 언제든 국채를 매입할 수 있다는 것이다. RP 담보용 보유채권의 만기가 돌아올 때도 살 수 있다.

권 팀장은 국채 매입과 관련해 어려가지 사항들을 이미 검토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아울러 정부 쪽과는 계속 대화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현재로선' 비정례적인 매입이 기본이라고 밝혔다.

그는 "(추경 국채 등에 따른) 시장의 수급 부담은 다들 알고 있는 상황 아니냐"면서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한은은 정부의 채권 매입 요청이 아니더라도 자신들의 판단에 의해 시장 안정화에 노력한다는 입장이다.

현재 기준금리가 0.5%인 가운데 금융시장 등에선 지금 수준이 금리를 더 내릴 수 없는 하한인지, 추가 25bp 인하 여력이 있는지를 놓고 의견이 갈린다. 한은 역시 자산매입 정책에 있어서 이런 점도 고려하면서 대응하는 중이다.

한편 정부는 35.3조원 규모의 3차 추경 재원 가운데 23.8조원을 국채 발행을 통해 조달하기로 했다.

장태민 기자 chang@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태민 기자기사 더보기

채권·외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