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메뉴

이주열 한은 총재, 5~8일 ASEAN+3·ADB·BIS회의 참석

입력 : 2017-05-03 13:43

  • 페이브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 밴드

- +


사진제공= 한국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사진)는 5~8일 일본에서 '제20차 동아시아국가연합(ASEAN)+3(한국·중국·일본)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 '제50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 총회', '국제결제은행(BIS) 총재회의'에 참석한다.

이주열 총재는 5일 요코하마에서 개최될 'ASEAN+3,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최근 역내 금융·경제 동향을 논의하고 CMIM(치앙마이 이니셔티브 다자화)의 유효성 제고 방안과 AMRO(아세안+3 거시경제 감시기구) 발전 전략에 대한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이어 6일에는 '제50차 ADB 연차총회'에서 나카오 다케히코 ADB 총재 등 주요 국제금융계 인사들과 역내 및 글로벌 경제 상황에 대해 논의한다.

7~8일에는 도쿄에서 열릴 'BIS 총재회의'에 참석한다. 이 기간중 '주요 신흥시장국 중앙은행 총재회의', '세계경제회의', '전체총재회의', 'BIS 아시아지역협의회(ACC)'에 각각 참석하고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과 최근 글로벌 경제와 금융시장 상황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이주열 총재는 4일 일본으로 출국해 오는 9일 귀국할 예정이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 페이브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
  • 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