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19.09.19(목)

신한카드, 원스톱 고지서 관리 서비스 ‘마이빌앤페이’ 개시

기사입력 : 2019-08-21 08:21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신한카드는 21일 각종 청구서를 한 눈에 확인하고 자동이체까지 신청할 수 있는 ‘마이빌앤페이(My BILL&PAY)’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 요금, 신용카드 대금 등 각종 정기성 요금을 따로따로 내야 했다면, 신한카드 이용자들은 마이빌앤페이를 이용해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게 된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해 전자고지서를 신청하면 매월 납부 요금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고지된 요금을 즉시 납부하거나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도 있다.

현재 마이빌앤페이는 서울시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삼천리 도시가스, 신한카드 요금 청구서 등을 지원하며 향후 각종 정부발행 전자고지서와 정기성 결제 청구서 등 지원 대상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마이빌앤페이는 신한카드 모바일 앱 신한페이판(신한PayFAN)에서 가입 및 이용할 수 있으며, 별도 이용료는 없다.

한편 신한카드는 마이빌앤페이 출시를 기념하여 마이빌앤페이 청구서를 1개 이상 이용하는 고객에게 2000 마이신한포인트를 적립해주고, 추첨을 통해 스타일러(1명), 다이슨 헤어드라이어(3명), 에어팟(10명), 신세계 모바일 상품권(100명)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점점 증가하고 있는 정기성 결제를 하나하나 따로 관리하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마이빌앤페이를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지원 대상을 추가해나가며 정기성 결제 시장의 패러다임을 주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선희 기자기사 더보기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