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17.10.17(화)

“조선업 올해 8개월 수주금액, 한중일 중 첫 번째로 많아”

기사입력 : 2017-10-13 10:52

(최종수정 2017-10-13 10:53)

수주금액 99억 달러, 중국 85억 달러, 일본 17억 달러

[한국금융신문 유명환 기자] 우리나라 조선업의 올해 8개월간 수주금액이 한국, 중국, 일본 3개국 중 가장 높았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박정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우리나라 조선업의 2017년 1월~8월까지 수주금액은 99억불이고, 다음으로 중국이 85억불, 일본이 17억불, 이탈리아, 독일, 핀란드 등이 192억불이었다.

같은 기간 수주량은 중국이 4.2백만CGT(표준화물선환산톤수)로 가장 많았고, 우리나라는 3.5CGT로 그 뒤를 이었다. 일본은 1.1백만CGT로 가장 적었다.

같은 기간 세계 발주금액은 393억불로 우리나라는 25.2%를 차지했고, 수주량은 12.7백만CGT로 27.6%를 차지했다.

한편 이탈리아, 독일, 핀란드 등 유럽은 세계 발주 금액의 절반에 가까운 48.9%를 수주했으나 수주량은 30.7%였다. 반면 중국은 각각 21.6%, 33.1%로 였다.

박정 의원은 “우리나라 조선업이 조금씩 활력을 되찾아가고 있지만, 여전히 부족한 상황”이라며 “선박 수주를 위해 정부가 함께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유명환 기자 ymh753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명환 기자기사 더보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