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17.10.18(수)

흥국생명, 교육자금 활용하는 우리아이 변액연금

기사입력 : 2017-03-20 00:38

(최종수정 2017-03-20 02:17)

center
[한국금융신문 김민경 기자] 흥국생명은 자녀에 대한 애정이 각별한 부모님들의 마음을 반영한 ‘(무)흥국생명 우리아이(Start-Up)변액연금보험’을 내놨다.

이 상품은 아이가 출생하는 순간부터 1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고 45세 이후부터 연금을 받을 수 있다. 주식형 펀드와 채권형 펀드로 나눠서 투자하기 때문에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추구 가능하며, 펀드 자동 재배분 선택 시 투자성과에 따라 달라지는 주식과 채권을 일정 비율로 유지할 수 있다.

납입한 보험료 중 일부를 하나 이상의 펀드에 투자하고, 운용 실적에 따라 투자이익을 배분하는 보험 연도 기준 연 12회까지 투자 성향에 따른 펀드 종류 및 펀드 편입비율을 펀드변경수수료 없이 가능토록 해 개인 맞춤 자산 배분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 상품의 가장 큰 특징은 20세 이후 이미 납입한 보험료의 15%를 투자수익에 관계없이 4년 동안 매년 수령할 수 있어 총 60%를 교육자금으로 지급한다는 점이다. 연금 개시 시점이 되면 납입한 보험료의 90%부터 최대 120%를 추가로 보장해 교육자금과 연금을 한 번에 준비할 수 있는 상품이다.

보험료 납입면제 특약으로 부모가 불의의 사고나 질병으로 경제력을 상실했을 때 아이의 미래를 끝까지 지킬 수 있도록 했다.








김민경 기자 aromom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민경 기자기사 더보기

BEST CLICK

오늘의 뉴스